경북도 비대면 여행지 발굴·파격 할인 관광객 유치

이승형 / 기사승인 : 2021-03-04 11:25:49
  • -
  • +
  • 인쇄
▲ 포항 북구 이가리 닻 전망대 [경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경북도 비대면 여행지 발굴·파격 할인 관광객 유치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경북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에서 관광객 유치를 위해 비대면 상품을 개발하고 파격적인 할인 정책을 시행한다.

4일 경북도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인기가 높아진 캠핑 확산을 위해 도내 캠핑장을 홍보하고 여행객 소비가 지역에 보탬이 되도록 착한 캠핑 캠페인을 벌인다.

또 쓰레기를 남기지 않는 클린 캠핑 문화를 확산한다.

언택트 여행지 23선(選)을 비롯해 거리두기를 유지하면서 편안하게 관광하는 비대면 여행지를 발굴한다.

언택트 방식으로 경북 여행 대제전을 추진하고 모바일 예약플랫폼과 제휴해 숙박업소와 관광지 특별 할인전을 기획한다. 지난해 경북관광 그랜드 세일을 뛰어넘는 파격적 할인 혜택을 준비하고 있다.

힐링 여행지를 선정해 개별여행객을 지원하고 중앙선 복선전철 개통으로 접근성이 개선된 북부권 여행 활성화를 위해 코레일·철도와 연계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템플스테이와 소울스테이를 고급관광 콘텐츠로 키우고 백두대간 인문 캠프, 유네스코 세계유산 투어도 지속한다.

국내에 장기간 거주하는 외국인을 상대로 '경북문화체험 온라인클래스'를 진행한다.

도는 주요 관광지 방역 전담 인력 250명을 배치하고 사람이 몰리는 여행지에 거리두기 준수를 위한 전담 인력을 별도로 운영할 계획이다.

김상철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올해 코로나19 극복과 함께 관광이 살아나는 분위기를 만들겠다"며 "관광 활성화로 민생경제를 회복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

뉴스댓글 >

Most Viewed

K-POP

more

Drama/Movie

more

BRAND N TREND

more

TRIP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