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터졌다' 김하성 MLB 첫 홈런…왼쪽 폴 맞힌 동점 솔로포(종합)

장현구 / 기사승인 : 2021-04-11 09:56:32
  • -
  • +
  • 인쇄
▲ 첫 홈런 치고 트렌트 그리셤과 팔꿈치 부딪치는 김하성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마침내 메이저리그에서 첫 홈런을 터뜨렸다.

김하성은 1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텍사스 레인저스와 치른 미국프로야구(MLB) 정규리그 방문 경기에 9번 타자 유격수로 출전해 2-3으로 뒤진 5회초 선두 타자로 나와 동점 좌월 솔로 아치를 그쳤다.

김하성은 텍사스 선발 투수 조던 라일스의 시속 127㎞짜리 커브를 퍼 올려 왼쪽 폴 상단을 맞히는 대포를 쐈다.

타석에서 타구 궤적을 응시하던 김하성은 홈런 사인이 나오자 베이스를 힘차게 돌아 홈을 밟은 뒤 대기 타석에 있던 톱타자 트렌트 그리셤과 팔꿈치를 부딪치며 빅리그 첫 홈런을 자축했다.


▲ 왼쪽 팔뚝에 공을 맞아 빅리그 첫 몸에 맞는 공으로 출루한 김하성 [USA 투데이/로이터=연합뉴스]

김하성은 메이저리그에서 8경기, 19타수 만에 홈런을 생산했다. 김하성의 시즌 타점은 2개로 늘었다.

홈런 트래커에 따르면, 김하성의 홈런 비거리는 118.2m, 타구 속도는 시속 164.9㎞로 각각 측정됐다.

이에 앞서 김하성은 3회 첫 타석에선 라일스의 몸쪽 빠른 공에 왼쪽 팔뚝을 맞아 빅리그 첫 몸에 맞는 공으로 출루했다.

샌디에이고는 5회말 이시아 카이너 팔레파에게 곧바로 1점 홈런을 내줘 3-4로 다시 끌려가고 있다.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

뉴스댓글 >

Most Viewed

K-POP

more

Drama/Movie

more

BRAND N TREND

more

TRIP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