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우면 반려동물 껴안으라" 황당 조언한 영국 에너지 업체

최윤정 / 2022-01-12 01:09:36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난방 안하고 따뜻하게 지내는 방법으로 안내했다가 결국 사과
▲ 영국 에너지 요금 급등 위기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추우면 반려동물 껴안으라" 황당 조언한 영국 에너지 업체

난방 안하고 따뜻하게 지내는 방법으로 안내했다가 결국 사과

(런던=연합뉴스) 최윤정 특파원 = 영국에서 전기·가스요금 급등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한 대형 에너지 회사가 추우면 반려동물을 껴안으라고 조언했다가 사과했다.

SSE 에너지가 최근 고객들에게 이메일로 보낸 '겨울에 난방 안 하고 따뜻하게 지내는 방법 10가지'라는 안내문에 반려동물 껴안기, 따뜻한 죽 먹기, 뜀뛰기 하기, 옷 껴입기, 요리 후에 오븐 문 열어두기 등이 들어있다고 BBC와 더타임스 등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아이들과 훌라후프 대회를 하거나, 혈액순환을 돕기 위해 생강을 먹으라는 조언도 있었다. 고추는 먹으면 땀이 나므로 피하라고 했다.

노동당 소속의 대런 존슨 하원 의원은 "무신경한 일이다. 난방비 감당을 못하면 옷을 더 입으라는 것은 모욕적"이라고 말했다.

SSE 에너지의 모회사인 영국 3대 에너지 업체 오보 에너지는 이 글을 웹사이트에서 삭제하고 사과했다.

이 회사는 성명에서 "올해 고객들이 얼마나 어려운 상황인지 이해한다"며 "에너지 위기에서 의미 있는 해결책을 내놓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영국에선 에너지 요금이 급등하며 생활비 부담이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전문가들은 국제 연료 도매가격 인상으로 에너지 요금이 4월부터 50%까지 상승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

Most Popular

K-POP

Drama&Fil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