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K+퇴장 유도에 리그 21호골까지…손흥민, 아스널전 8점대 평점

장보인 / 2022-05-13 07:19:38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미소 짓는 손흥민 [EPA=연합뉴스]

PK+퇴장 유도에 리그 21호골까지…손흥민, 아스널전 8점대 평점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의 '북런던더비' 완승을 이끈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8점대의 준수한 평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1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널과 2021-2022시즌 EPL 22라운드 순연 경기에 선발 출전, 후반 2분 팀의 3-0 승리를 완성하는 쐐기골을 터트렸다.

3경기 연속 득점에 성공한 손흥민은 리그 21호 골로 자신의 정규리그 한 시즌 최다 골 기록 행진을 이어갔다.

EPL 득점 단독 2위인 그는 1위인 무함마드 살라흐(리버풀·22골)와 격차를 단 한 골로 좁혔다.

손흥민은 득점에 앞서 전반에 페널티킥 유도에 이어 상대 선수 퇴장까지 끌어내며 활약했다.

아스널 세드리크 소아레스가 페널티 지역으로 쇄도한 손흥민에게 반칙을 범해 페널티킥이 주어졌고, 이는 전반 22분 해리 케인의 선제골로 이어졌다.

전반 33분에는 손흥민과 계속해서 충돌했던 롭 홀딩이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했다.

수적 우위를 점한 토트넘은 4분 뒤 케인의 추가 골로 달아났는데, 손흥민의 코너킥이 로드리고 벤탄쿠르의 패스를 거쳐 케인에게 전달됐다.

손흥민은 마침내 후반 2분 3-0을 만드는 쐐기골까지 직접 책임지는 '만점 활약'까지 펼쳤다.

경기 뒤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8.2점의 평점을 매겼다.

멀티골을 기록한 케인이 8.5점으로 가장 높고, 손흥민이 그다음이다.

영국 풋볼런던은 손흥민에게 케인,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 벤 데이비스 등과 같은 8점을 줬다.

이 매체는 "손흥민은 경기 초반 홀딩의 파울에 허리를 발로 차였음에도 계속해서 싸웠다"며 "페널티킥을 유도했고, 코너킥으로 팀의 두 번째 골에도 관여했다. 후반 2분에는 직접 득점포를 가동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후반 27분) 교체아웃된 데 대해 불만이 있는 듯했다. 더 많은 골을 넣을 수 있다고 생각했을 수 있다. 하지만 안토니오 콘테 토트넘 감독은 15일 번리전을 염두에 뒀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도 손흥민에게 8점을 줬다.

골키퍼 위고 요리스, 데이비스가 그와 함께 8점을, 케인은 9점을 받았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