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축구협회 "성전환 선수, 남녀팀 중 선택해 출전 가능"

김동찬 / 2022-06-24 09:24:01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독일축구협회 현판 [로이터=연합뉴스]

독일축구협회 "성전환 선수, 남녀팀 중 선택해 출전 가능"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독일축구협회가 성전환 선수 또는 남녀 성별 구분에서 벗어난 성 정체성을 지닌 제3의 성(논바이너리) 선수에 대해 남녀 팀 중 자신이 선택해서 출전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규정 변경안을 발표했다.

AP통신은 24일 "이전까지는 개인 신분 증명에 기재된 성에 따라 남성 혹은 여성 경기에 출전할 수 있었지만 이번 규정 변경으로 인해 성전환 또는 논바이너리 선수는 아마추어, 주니어, 풋살 경기에 한해 자신이 남녀 가운데 출전할 팀을 고를 수 있게 됐다"고 보도했다.

2018년부터 독일 개인 신분 증명에는 성별에 여성, 남성 이외에도 다양함(diverse) 또는 언급하지 않음(no reference) 등으로 기재할 수 있게 됐다.

독일축구협회는 "이로 인해 남녀 이외의 성별로 기재된 신분 증명을 갖게 된 선수들이 늘어나 이에 대한 규정을 명확히 할 필요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번 결정으로 독일 아마추어, 주니어, 풋살 선수 가운데 이에 해당하는 선수들은 지금까지 자신이 뛰어온 성별의 팀에 남거나, 변경이 가능해졌다.

이번 독일축구협회의 결정은 이번 주 초에 나온 국제수영연맹(FINA)의 입장과는 상반된다.

20일 FINA는 12세 이전 성전환 수술을 받은 때에만 여자부 경기 출전이 가능하게 한 바 있다.

또 서배스천 코 세계육상연맹 회장도 FINA의 결정을 지지한다는 뜻을 밝히는 등 육상과 수영에서는 성전환 선수의 여자부 출전에 대해 엄격한 입장을 보인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

Most Popular

K-POP

Drama&Fil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