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경형 SUV 캐스퍼 사전계약 시작…가격은 1천385만원부터

장하나 / 2021-09-14 09:23:12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온라인에서만 판매…29일부터 정식 계약 전환·직접 구매 가능
운전석 '풀 폴딩' 시트 첫 적용…앞좌석 센터 사이드 에어백 기본 탑재
▲ 현대차, '캐스퍼'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 개시 (서울=연합뉴스) 현대차가 오는 29일 출시 예정인 캐스퍼의 주요 사양과 내장 디자인을 공개하고 14일부터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캐스퍼 3D 옥외광고. 2021.9.14 [현대자동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 현대차, '캐스퍼'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 개시 (서울=연합뉴스) 현대차가 오는 29일 출시 예정인 캐스퍼의 주요 사양과 내장 디자인을 공개하고 14일부터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캐스퍼 외장 모습. 2021.9.14 [현대자동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 현대차, '캐스퍼' 사전계약 시작 (서울=연합뉴스) 현대차가 오는 29일 출시 예정인 캐스퍼의 주요 사양과 내장 디자인을 공개하고 14일부터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캐스퍼 내장 모습. 2021.9.14 [현대자동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 현대차, '캐스퍼' 사전계약 시작 (서울=연합뉴스) 현대차가 오는 29일 출시 예정인 캐스퍼의 주요 사양과 내장 디자인을 공개하고 14일부터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캐스퍼 내장 모습. 2021.9.14 [현대자동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 현대차, '캐스퍼'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 개시 (서울=연합뉴스) 현대차가 오는 29일 출시 예정인 캐스퍼의 주요 사양과 내장 디자인을 공개하고 14일부터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캐스퍼 외장 모습. 2021.9.14 [현대자동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현대차, 경형 SUV 캐스퍼 사전계약 시작…가격은 1천385만원부터

온라인에서만 판매…29일부터 정식 계약 전환·직접 구매 가능

운전석 '풀 폴딩' 시트 첫 적용…앞좌석 센터 사이드 에어백 기본 탑재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현대차[005380]가 이달 29일 출시 예정인 경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캐스퍼의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사전계약)을 시작했다고 14일 밝혔다.

캐스퍼는 '광주형 일자리' 사업으로 탄생한 현대차의 첫 경형 SUV로, 현대차가 국내에서 비대면으로 판매하는 첫 차량이기도 하다.

캐스퍼의 사전계약은 기존 영업망이 아닌 웹사이트 '캐스퍼 온라인(casper.hyundai.com)'에서 이뤄지며, 본격적인 고객직접판매(D2C)는 29일 디지털 프리미어(세계 첫 공개)와 함께 시작된다.

가격은 기본 모델 스마트 1천385만원, 모던 1천590만원, 인스퍼레이션 1천870만원이다. 가솔린 1.0 터보 엔진과 전용 디자인으로 구성된 '캐스퍼 액티브' 선택시 스마트·모던 95만원, 인스퍼레이션 90만원이 추가된다.

캐스퍼는 지난 1일부터 진행한 얼리버드 예약 알림 신청 이벤트 참여자가 13일만에 13만6천명, 캐스퍼 온라인 접속자가 70만 명에 달하는 등 초반부터 인기를 끌고 있다.

현대차는 29일 캐스퍼 판매 개시 직후부터 총 6일간 얼리버드 예약을 정식 계약으로 전환하는 기간을 마련할 예정이며, 예약 시점에 선택한 사양과 색상은 이 기간에 최종 변경할 수 있다.

현대차는 "이번 캐스퍼 온라인 판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가속화된 언택트·디지털 트렌드를 반영해 국내 자동차 브랜드 최초로 D2C 방식을 도입했다는 측면에서 큰 의미를 지닌다"고 말했다.

현대차는 이날 캐스퍼의 주요 사양과 내장 디자인 등도 함께 공개했다.

캐스퍼는 1·2열 전 좌석에 폴딩(등받이를 앞으로 접는 것)·슬라이딩(시트를 앞뒤로 움직이는 것)·리클라이닝(등받이를 앞뒤로 기울이는 것) 기능을 적용해 공간 활용성을 높였다.

특히 세계 최초로 운전석 시트가 앞으로 완전히 접히는 풀 폴딩(Full-folding) 시트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2열 시트를 최대 160㎜ 앞뒤로 이동할 수 있고 최대 39도로 젖힐 수 있다. 뒷좌석을 앞으로 밀면 301ℓ의 적재 공간을, 1·2열을 풀 폴딩하면 실내 길이 최대 2천59㎜의 공간을 확보할 수 있다.

동승석 앞에는 USB 충전 모듈과 오픈 트레이 등 다양한 수납공간으로 사용 편의성을 강화했고, 센터 콘솔을 없애고 기어노브를 대시보드에 탑재했다. 또 벤치형 시트로 운전석과 동승석 사이를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도록 했다.

캐스퍼 모든 트림에는 지능형 안전기술인 전방 충돌방지 보조(차량·보행자·자전거 탑승자), 차로 이탈방지 보조, 차로 유지 보조 등을 경형 최초로 기본 적용했다.

또 앞좌석 센터에 사이드 에어백을 기본 적용했다.

현대차는 캐스퍼를 가솔린 1.0엔진으로 운영한다.

가솔린 1.0은 최고 출력 76PS(마력), 최대 토크 9.7kgf·m, 복합연비 14.3km/ℓ, 선택 사양인 가솔린 1.0 터보는 최고 출력 100PS, 최대 토크 17.5kgf·m, 복합연비 12.8km/ℓ의 동력 성능을 갖췄다.

모던 트림부터는 눈길, 진흙길, 모래길 등 주행 조건과 노면 상태에 따라 구동력, 엔진 토크, 제동 등을 통합 제어하는 2WD 험로 주행 모드를 기본으로 탑재했다.

현대차는 캐스퍼 구매 고객을 위한 특별 케어 프로그램인 '캐스퍼 케어스'를 운영한다. 얼리버드 예약 고객을 대상으로 특별 정비 쿠폰, 커피 세트 증정 등의 이벤트도 마련했다.

이와 함께 이날부터 로블록스(메타버스 게임)에 구축된 가상 테마파크인 '현대 모빌리티 어드벤처' 내에 브랜드 쇼룸 '캐스퍼 이-스튜디오'를 열고 다양한 캐스퍼 모델 관람과 시승 체험 이벤트를 진행한다. 영동대로의 최대 규모 옥외 전광판인 K-팝 스퀘어에서 캐스퍼의 다양한 모습을 3D 광고로 선보인다.

캐스퍼 출시 시점에 온라인 라이브 방송 채널인 캐스퍼 TV(casper-tv.co.kr)를 운영하고 용인에 캐스퍼 브랜드 쇼룸 '캐스퍼 스튜디오'를 오픈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캐스퍼는 '엔트리 SUV'로 디자인, 공간성, 안전성과 경제성 등 어느 하나 놓치고 싶지 않은 소비자에게 최상의 선택지가 될 것"이라며 "현대차 최초로 도입한 온라인 직접 판매는 고객의 구매 편의성을 향상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