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2021 우수도서관' 53곳 정부포상

이은정 / 2021-10-13 09:23:55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2021년 대통령 표창 최우수 도서관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문체부, '2021 우수도서관' 53곳 정부포상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가 2021년 전국 도서관 운영 평가를 거쳐 선정된 우수도서관 53곳에 정부포상 등을 수여한다고 13일 밝혔다.

수여식은 이날 오후 2시 국립중앙도서관 국제회의장에서 정부 방역 지침에 따라 간소하게 진행되며 제58회 전국도서관대회 개회식과 연계해 확장 가상세계(메타버스) 공간을 통해 온라인으로도 중계된다.

올해 수상 대상 도서관은 대통령 표창 2곳, 국무총리 표창 5곳,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표창 곳, 문체부 장관 표창 33곳, 도서관정보정책위원회 위원장 특별상 곳 등 총 53곳이다.

대통령 표창은 서울 은평구립도서관과 전남 목포제일여자고등학교에 수여한다.

은평구립도서관은 코로나19로 변화된 환경에 맞춰 맞춤형 온라인책 추천 플랫폼을 구축하고 장애인을 위한 도서관 기반시설을 개선하는 등 취약계층을 위한 서비스를 확대해 지식정보 격차를 해소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목포제일여고는 '독서마라톤', '융합독서 에세이 프로그램' 등 학생들의 사고와 인식을 확장하는 다양한 도서관 활용 수업을 운영해 독서교육을 활성화하는 데 기여했다.

문체부는 도서관의 균형 잡힌 성장과 발전을 도모하고자 2008년부터 전국 도서관 운영을 평가하고 있다.

황희 문체부 장관은 "올해 말에는 '코로나 일상' 정책이 시행될 것으로 기대되는 만큼 도서관이 국민 일상의 지식문화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