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문화재단, 인물 중심 문화예술지 '와 나' 창간

김준억 / 2022-05-12 09:37:33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와 나' 창간호 표지 [삼성문화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삼성문화재단, 인물 중심 문화예술지 '와 나' 창간

(서울=연합뉴스) 김준억 기자 = 삼성문화재단은 새로운 문화예술 교양지 '와 나(WANA)'를 창간했다고 12일 밝혔다.

제호는 재단이 1996년 재창간한 전통문화 교양지 '문화와 나'에서 차용했다. '와 나'는 예술 분야의 한 주제를 선정해 사람을 중심으로 조명하는 '원 테마 매거진' 형태로 제작한다.

정구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가 제작을 총괄하는 '와 나'는 선정된 분야의 인사를 객원 편집장으로 초빙한다.

창간호의 테마는 공예로, 이번 호 객원 편집장은 홍보라 씨다. 홍 편집장은 공예를 '거의 모든 종류의 행위를 실천하는 방법이나 태도'로 정의하고 김종범, 차승언, 김혜정, 윤라희, 박성극, 크리스티나 김 등 작가 6명을 조명한다.

삼성문화재단 류문형 대표이사는 "'와 나'는 사람들이 가장 흥미를 가지는 인물 중심의 문화예술 교양지를 만들어 보자는 아이디어에서 시작됐다"며 "크리에이터들의 예술 세계를 알려 줄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간 3회(5, 8, 12월), 호당 5천 부를 발간하며 전국의 도서관과 국내외 문화기관, 주요 복합문화공간에서 볼 수 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