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회 디아스포라 영화제 20일∼24일 인천서 열려

강종구 / 2022-05-13 09:57:27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제10회 디아스포라 영화제 포스터 [인천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제10회 디아스포라 영화제 20일∼24일 인천서 열려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인천시와 인천영상위원회는 오는 20∼24일 인천 중구 아트플랫폼과 애관극장에서 제10회 디아스포라 영화제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디아스포라 영화제는 1902년 한국 최초의 이민선이 인천항에서 하와이로 떠난 후 120년간 이어진 이주 역사와 다양한 이야기를 소재로 차별과 편견에 맞서고 다양성과 관용의 가치를 나누고자 기획된 영화제다.

영화제에서는 농촌 총각과 결혼한 방글라데시 여성의 애환을 담은 개막작 '빠마(Perm)'를 시작으로 31개국 63편의 영화가 상영된다.

행사 기간에 앞서 13∼19일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퍼플레이'에서는 '디아스포라 영화제 단편영화 앙코르 특별전'이 열린다. 상영작과 예매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www.diaff.org)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로 진행된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