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시스템 에어컨, 미국 냉동공조협회서 4년 연속 수상

김영신 / 2021-07-22 10:00:05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LG전자 미국 냉동공조협회서 '퍼포먼스 어워드' 4년 연속 수상 LG전자가 미국 냉동공조협회(AHRI)가 수여하는 '퍼포먼스 어워드'를 4년 연속 수상했다. 사진은 대용량 시스템 에어컨 제품군의 대표모델인 멀티브이(Multi V).

LG전자 시스템 에어컨, 미국 냉동공조협회서 4년 연속 수상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LG전자[066570]는 시스템 에어컨이 미국 냉동공조협회(AHRI)로부터 '퍼포먼스 어워드(Performance Award)를 4년 연속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미국 냉동공조협회는 1953년 출범한 단체로 글로벌 에어컨 업체 350여곳이 가입해 있다. 협회는 각 제품군에서 무작위로 선정한 제품을 대상으로 글로벌 시험인증기관인 인터텍(Intertek)의 엄격한 성능평가를 해 최근 3년간 연속해서 통과한 제품군에만 퍼포먼스 어워드를 수여한다.

LG전자는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년간 협회의 시험을 통과해 퍼포먼스 어워드를 받은 후 매년 수상하고 있다.

이번에 퍼포먼스 어워드를 수상한 LG전자 시스템 에어컨은 2018년부터 2020년까지 3년간 성능 평가를 통과한 7개 제품군이다. 수상 제품은 대용량 시스템 에어컨, 공냉식 냉방시스템, 수냉식 냉방시스템, 벽걸이형 냉방기, 상업용 일체형 냉방기, 상업용 일체형 냉난방기, 팬 코일 유닛 등이다.

대용량 시스템 에어컨의 대표 제품인 '멀티브이(Multi V)'는 독자 개발한 고효율 인버터 컴프레서를 탑재해 성능과 에너지효율이 우수해 상업용 공조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 제품은 온·습도 센서를 모두 갖춰 절전 효과를 높이면서도 쾌적한 냉방이 가능하다. 바깥 기온이 영하 30도인 환경에서도 난방 운전이 가능해 겨울철 기온이 크게 낮아지는 미국 북부 지역에서 인기가 있다.

LG전자 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 이재성 부사장은 "미국에서도 인정받은 기술 경쟁력을 앞세워 글로벌 공조 시장을 더욱 공략하겠다"고 말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

Comment >

Most Viewed

K-POP

more

Drama/Movie

more

BRAND N TREND

more

TRIP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