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 2021' 29일 고양 킨텍스서 개막

유의주 / 2021-09-28 10:17:07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10월 1일까지 3일간 열려…역대 최대 450개 조달기업 참가
▲ 2019년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 2021' 29일 고양 킨텍스서 개막

10월 1일까지 3일간 열려…역대 최대 450개 조달기업 참가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공공 조달 종합박람회인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 2021'이 29일부터 10월 1일까지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다.

올해로 21번째인 이번 엑스포에는 역대 최대 규모인 450개 우수 조달기업이 참가한다.

개막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올해는 인공지능(AI)기반 민원안내 시스템, 3D프린터 등 연구개발(R&D) 신기술제품과 창업·벤처기업 제품의 공공수요를 창출해 혁신성장을 지원하는데 행사의 초점을 맞췄다.

혁신성장관을 대폭 확대하고 기술마켓 공동관, 공공판로 육성관을 신설해 혁신조달 경진대회 수상 제품 등 다양한 혁신제품을 전시한다.

디지털 서비스관, 케이(K)-방역관을 신설해 디지털전환 시대에 걸맞은 인공지능, 클라우드 제품과, K-방역의 우수한 기술력을 선보인 코로나 진단키트 등 다양한 혁신제품을 선보인다.

해외 바이어 초청 온라인 상담회에는 미국, 칠레 등 17개국 바이어 43명이 참가해 국내 147개 조달기업과 1대 1 수출 상담을 한다.

동반성장위원회와 협업해 올해 처음으로 동반성장 구매 PR 챌린지라는 새로운 형식의 구매 상담회도 진행한다.

국내외 조달담당자들이 참가하는 국제조달워크숍은 '혁신·포용적 공공 조달'을 주제로 온·오프라인으로 개최하고, 전자조달 분야 협력 강화를 위한 한·동티모르 양자 화상 회의도 열린다.

김정우 조달청장은 "그동안 나라장터 엑스포가 지속해서 성장해 온 만큼 우수 중소기업들의 혁신제품이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조달시장에 많이 진출해 혁신성장의 동력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