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정 콤비' 권상우·성동일, 웨이브 드라마 '위기의 X' 주연

김정진 / 2022-05-04 10:27:23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왼쪽부터) 배우 권상우, 임세미, 성동일 [각 소속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탐정 콤비' 권상우·성동일, 웨이브 드라마 '위기의 X' 주연

(서울=연합뉴스) 김정진 기자 = 영화 '탐정' 시리즈에서 코믹 콤비로 활약했던 배우 권상우와 성동일이 웨이브 오리지널로 다시 뭉친다.

웨이브는 4일 배우 권상우, 성동일, 임세미가 새 오리지널 시리즈 '위기의 X' 주연을 맡는다고 밝혔다.

에세이 '아재니까 아프다'를 원작으로 한 '위기의 X'는 명문대 대기업 출신의 한 중년 남성이 인생의 위기를 맞으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코미디 드라마다.

권상우는 정 많고 허세 많은 성격을 가진 a저씨로 분한다. 주식폭락, 집값 폭등, 권고사직으로 좌절에 빠진 a저씨는 다시 한번 인생의 부흥기를 맞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성동일은 동네 병원 의사 허준 역을 맡아 a저씨에게 '팩트 폭격'을 날리는 주치의이자 인생 선배로 활약할 예정이다.

드라마 '여신강림' 등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임세미는 인기 웹소설 작가를 꿈꾸는 a저씨의 아내를 연기한다.

권상우와 성동일의 브로맨스가 돋보였던 영화 '탐정: 더 비기닝'의 김정훈 감독이 연출을 맡았으며 드라마 '연애혁명'·코미디쇼 'SNL 코리아' 시리즈의 곽경윤 작가가 극본을 집필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