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적 피아니스트 비르살라제 내한공연 취소…"어깨 통증"

임동근 / 2021-11-26 10:31:58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피아니스트 엘리소 비르살라제 [금호문화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세계적 피아니스트 비르살라제 내한공연 취소…"어깨 통증"

(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금호문화재단은 러시아 피아니스트 엘리소 비르살라제(79)가 건강상 이유로 다음 달 2일 내한 공연을 취소했다고 26일 밝혔다.

금호문화재단에 따르면 비르살라제는 지난주 이탈리아 리사이틀 투어 중 심각한 어깨 통증으로 병원을 찾았고, 의사로부터 치료와 회복을 위해 최소 2주 이상 연주 및 장거리 이동 중단 권고를 받았다.

비르살라제는 "예정됐던 아시아 방문을 취소하게 되어 마음 깊이 아쉽고 또 절망스럽다"면서 "다른 기회에 여러분을 찾아뵙기를 진심으로 희망하고 있으며, 여러분의 양해에 감사를 표하고 싶다"고 전했다.

예매한 티켓은 자동 취소 및 전액 환불될 예정이다.

'러시아 피아니즘'의 정통 후계자로 꼽히는 비르살라제는 구소련 정부가 수여하는 '최고 예술상'을 받았다. 모스크바 음악원과 뮌헨 국립음대 교수를 역임했으며, 세계 주요 콩쿠르 심사위원으로 활동하는 피아노계 권위자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