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12개 유명 축제 뒷얘기 담은 '축제의 탄생' 출간

김도윤 / 2021-06-09 10:36:20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의정부문화재단 소홍삼 본부장 발간
▲ 의정부문화재단 본부장 '축제의 탄생' 출간 (의정부=연합뉴스) 소홍삼 의정부문화재단 본부장이 최근 국내 유명 축제의 기획 과정 등을 소개하고 지역에 미친 영향을 분석한 책을 출간했다. 2021.6.9 [의정부문화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국내 12개 유명 축제 뒷얘기 담은 '축제의 탄생' 출간

의정부문화재단 소홍삼 본부장 발간

(의정부=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경기 의정부문화재단은 소홍삼 문화사업본부장이 신간 '축제의 탄생'을 냈다고 9일 밝혔다.

20년 이상 현장에서 기획하고 경험한 축제에 관한 이야기다.

그동안 출간된 축제 관련 서적은 대부분 관광 안내 수준의 정보를 나열하거나 축제 결과에만 관심을 뒀다.

그러나 소 본부장은 국내 1천개 축제 중 12개를 선정, 해당 축제의 기획 계기와 배경, 지역과 사회에 미치는 영향 분석 등을 이 책에 담았다.

자신이 기획한 ▲ 블랙뮤직페스티벌을 비롯해 ▲ 통영국제음악제 ▲ 춘천마임축제 ▲ 강릉커피축제 ▲ 대구치맥페스티벌 ▲ 자라섬재즈페스티벌 ▲ 원주댄싱카니발 ▲ 추억의 충장축제 ▲ 진주남강유등축제 ▲ 김제지평선축제 ▲ 제주들불축제, 장흥물축제 등을 탄생 과정에 초점을 맞춰 소개했다.

이들 축제를 공연예술축제, 맛있는 축제, 트렌디한 음악축제, 커뮤니티 축제, 전통문화축제, 이색축제 등 6개 카테고리로 구분했다.

블랙뮤직페스티벌은 힙합, 블루스, 가스펠, 소울, R&B, 재즈 등 미국 흑인 문화에서 시작된 음악 장르를 망라한 경기 의정부지역 페스티벌이다.

소 본부장은 오랜 기간 미군 부대가 주둔한 영향으로 젊은 층 사이에서 비보이·힙합 문화가 발달한 점에 착안해 이 축제를 기획했다.

2018∼2019년 타이거JK가 예술감독을 맡아 축제를 지휘했으며 윤미래, 비지, 도끼(DOK2), 해쉬스완, 창모, 그레이, 우원재 등 인기 힙합 뮤지션들이 무대를 꾸며 인기를 끌었다.

지난해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열리지 않았다.

올해는 8월 중 이 축제가 열릴 예정이다. 다만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일정 등이 변경될 수 있다.

소 본부장은 "축제 준비과정, 프로그램, 에피소드와 비하인드 스토리, 핵심 콘텐츠, 성공 원인과 시사점 등을 이 책에 기록했다"며 "무엇보다 축제를 기획하고 성장시킨 사람들의 이야기를 풍성하게 담았다"고 소개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

Comment >

Most Viewed

K-POP

more

Drama/Movie

more

BRAND N TREND

more

TRIP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