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오미자축제 17일 개막…사흘간 드라이브스루 방식 진행

홍창진 / 2021-09-15 10:35:40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2021 문경오미자축제 포스터 [문경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 오미자를 수확하는 모습 [문경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문경오미자축제 17일 개막…사흘간 드라이브스루 방식 진행

(문경=연합뉴스) 홍창진 기자 = 문경오미자축제가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차량탑승(드라이브스루) 방식으로 열린다.

올해 축제는 전국 유일 오미자 산업특구로 지정된 경북 문경 동로면 금천둔치에서 '다섯 가지 맛의 비밀, 문경오미자!'라는 주제로 진행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방문자 안전을 위해 비대면 차량 탑승 구매로 시중에서 1㎏당 1만1천원인 생오미자를 1만원에 판매한다.

구매자에게는 테이크아웃 오미자 에이드, 파우치 등을 선물한다.

축제장이 강가에 있어 버스나 대형차량은 출입할 수 없고 승용차로 방문해야 한다.

문경에서는 900여 농가가 752ha 면적에 오미자를 재배해 전국 생산량 절반 정도를 생산한다. 해발 700m 백두대간에서 생산하는 문경오미자는 전국 최고 품질로 인정받는다.

올해는 봄철 저온 피해로 지난해 생산량 절반 수준인 1천700t 정도를 생산할 것으로 예상한다.

문경시 관계자는 "청정자연에서 품질 좋은 문경오미자를 저렴하게 구매하고 건강도 챙기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