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계의 날' 기념 학술포럼 열려…탄소중립 전략 모색

윤보람 / 2021-09-14 06:00:04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한국기계산업진흥회 [촬영 이충원]

'기계의 날' 기념 학술포럼 열려…탄소중립 전략 모색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2021 기계의 날'을 기념한 학술 포럼이 14일 서울 서초구 엘타워에서 열린다.

한국기계산업진흥회 등 6개 기관이 주최하는 이번 포럼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탄소중립 등 급변하는 경영 여건에서 국내 기계산업이 새로운 사업 기회를 발굴하고 성장을 이어갈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포럼에서는 기계 중소기업의 ESG 확대 방안(우태희 대한상공회의소 부회장), K-ESG 가이드라인 마련 및 탄소중립 추진 전략(황병소 산업부 기계로봇항공과장), ESG 정보 공개 및 기후변화 대응 사례(손동연 기계산업진흥회 회장·현대두산인프라코어 대표이사) 등을 주제로 한 발표가 이어진다.

산업통상자원부는 포럼에 앞서 기계산업 발전에 기여한 이태경 대모엔지니어링 이사, 박동철 현대자동차[005380] 연구위원, 노명규 충남대 교수 등 유공자 10명에게 장관 표창을 수여한다.

박진규 산업부 1차관은 "기계산업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예년 수준의 수출 500억달러를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국내 업계가 재도약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글로벌 공급망 재편과 탄소중립, 디지털 전환 이슈에 효과적으로 대응하도록 모든 기계 산업인들이 동참해달라"며 "정부도 첨단 기계장비 시장을 선점하기 위한 로드맵을 조만간 수립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

Most Popular

K-POP

TV&Fil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