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식품 창립 60주년 "새로운 60년 시작…올해 수출 3억불"

이태수 / 2021-09-14 10:52:24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김정수 삼양식품 총괄사장 [삼양식품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삼양식품 창립 60주년 "새로운 60년 시작…올해 수출 3억불"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김정수 삼양식품 총괄사장은 14일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실천을 통해 경제적·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며 우리 사회의 발전에 기여하는 지속가능한 기업으로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김 사장은 이날 창립 60주년 하루 앞두고 비대면으로 개최한 기념식에서 "세계를 무대로 삼양식품의 저력을 유감없이 발휘하는 새로운 60년을 시작하자"며 이같이 말했다.

1961년 설립된 삼양식품은 국내 최초의 라면 '삼양라면'을 만들었으며 최근에는 '불닭볶음면'으로 전 세계에 K-푸드 열풍을 일으키는 데 기여했다.

삼양식품은 수출이 2017년 1억달러(1천172억원), 2018년 2억달러(2천343억원)에 이어 올해 3억달러(3천515억원)를 달성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삼양식품은 해외 생산 공장 없이 수출 물량 전량을 국내에서 생산하고 있다. 삼양식품은 한국 라면 수출액의 절반가량을 책임지고 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