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관광지 등 15곳에 자동분사식 손 소독기 설치

임예나2 / 2021-09-14 10:58:00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남해군, 관광지 등 15곳에 자동분사식 손 소독기 설치

경남 남해군(군수 장충남)은 최근 독일마을과 다랭이마을 등 주요관광지를 포함해 공용터미널 등 유동 인구가 많은 지역 15곳에 '자동분사형 손 소독기'를 설치했다.

추석 연휴를 맞이해 많은 관광객과 향우들이 남해군을 찾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빈틈없는 방역태세를 유지하기 위해 자동형 손 소독기를 설치했다.

설치된 자동분사형 손 소독기는 손을 넣으면 자동으로 소독액 분사 및 체온측정이 가능하며 관광지의 특색을 고려해 대중 접근성이 좋은 디자인을 채택해 누구나 관심을 갖고 사용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재난안전과 관계자는 "기존 눌러쓰는 손소독제는 관광객들이 불편해하고 호응도가 낮은 측면이 있어 방역에 어려움이 있었는데 자동분사형 손 소독기 설치를 통해 방역관리를 더욱 철저하게 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우리 남해군에서는 관광객이 자발적으로 동참하는 방역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추석 연휴를 대비해 추석 연휴 특별대책을 통해 추석 연휴 기간 봉안당, 버스터미널 등 유동 인구 및 이용객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 점검을 강화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끝)

출처 : 남해군청 보도자료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