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때 용미리 등 서울시립묘지 실내 봉안당 폐쇄

고현실 / 2022-01-21 11:15:02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용미리1묘지 분묘형 추모의 집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설 연휴 때 용미리 등 서울시립묘지 실내 봉안당 폐쇄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시설공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설 연휴 기간인 29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용미리·승화원 등 서울시립묘지 5곳의 실내 봉안당을 폐쇄한다고 21일 밝혔다.

이 기간 셔틀버스도 운영하지 않으며, 성묘 인원은 6인으로 제한한다.

공단은 설 연휴 기간 시립 장사시설 성묘를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비대면 성묘를 위해 공단은 서울시립승화원 홈페이지(www.sisul.or.kr/memorial/)에서 고인을 기릴 수 있는 '사이버 추모의 집'을 상시 운영 중이다.

조성일 공단 이사장은 "온라인 비대면 성묘로 직접 방문하지 못하는 안타까움을 대신했으면 한다"라며 "불가피하게 성묘 시에는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