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의병박물관, 을묘왜변 유물 기증받아

여운창 / 2021-06-08 11:28:41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왜구 격파한 양달사 의병장 통문 전시 예정
▲ 기증받은 통문 [전남도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남도의병박물관, 을묘왜변 유물 기증받아

왜구 격파한 양달사 의병장 통문 전시 예정

(나주=연합뉴스) 여운창 기자 = 전남도는 남도 의병 역사박물관에 소장할 의병 자료인 '을묘왜변 양달사 의병장 관련 통문'을 기증받았다고 8일 밝혔다.

1555년 을묘왜변 때 활약한 양달사 의병장의 포상을 올린 통문으로, 영암의 제주양씨 주부공파 후손인 양진근 씨가 기증했다.

통문은 전주향교에서 1842년 작성했다.

"을묘년 왜구가 창궐했을 때 수령들이 도망가고 성을 버리고 제 몸만 보전한 사람도 있었지만, 영암군 참봉 양달수와 해남현감 양달사 두 형제가 몸을 돌보지 않고 기발한 계책을 내 적을 격파해 팔도 백성이 도륙을 면하게 돼 포상을 올린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후 헌종 13년(1847년) 승정원일기에는 '양달사는 통정대부 좌승지에, 양달수는 사헌부 지평에 추증하라'는 기록이 있다.

전남도는 기증·기탁 등으로 수집한 자료를 항온·항습 등이 잘 유지되는 한국학호남진흥원에 일시 보관 후 박물관 완공 시 이관할 예정이다.

남도 의병 역사박물관은 영산강이 인접한 나주시 공산면에 사업비 440억원(국비 169억원)을 들여 연면적 8천300㎡ 규모로 건립한다.

의병과 의병 정신에 대한 전시·교육·추모· 체험을 위한 복합공간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박물관에 전시, 연구할 의병 관련 고문서, 무기 등 자료를 연중 수집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전남도 문화자원과 의병박물관건립팀(☎061-286-5341)으로 문의하면 된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

Comment >

Most Viewed

K-POP

more

Drama/Movie

more

BRAND N TREND

more

TRIP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