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 우포늪생태관 관람료 폐지…"관광산업 활성화 기대"

이정훈 / 2021-11-23 11:31:46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창녕 우포늪생태관 전경 [창녕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녕 우포늪생태관 관람료 폐지…"관광산업 활성화 기대"

(창녕=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남 창녕군은 오는 25일부터 우포늪생태관을 무료로 개방한다고 23일 밝혔다.

창녕군은 '우포늪생태관 운영 조례'를 개정해 어른 2천원, 청소년 1천500원인 관람료를 무료화했다.

창녕군은 더 많은 관광객이 우포늪생태관을 찾도록 해 지역 관광산업을 활성화하고자 관람료를 폐지한다고 설명했다.

창녕군은 110억여 원을 들여 2008년 5월 우포늪 인근에 우포늪생태관을 개관했다.

국내 최대 자연 늪지이자 람사르 습지인 우포늪 생태환경을 보여주는 자연학습 공간이자 문화공간이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