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 14세 15일' 케이, 미국 MLS축구 최연소계약…아두 기록 깼다

김동찬 / 2022-01-15 11:39:59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액설 케이 [솔트레이크 구단 소셜 미디어 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만 14세 15일' 케이, 미국 MLS축구 최연소계약…아두 기록 깼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2007년생 액설 케이(미국)가 미국 메이저리그 축구(MLS) 1부 팀 최연소 계약 기록을 새로 썼다.

AP통신은 15일 "MLS의 솔트레이크가 케이와 계약했다"며 "케이는 지난해 12월 30일이 만 14세 생일이었다"고 보도했다.

만 14세 15일인 케이는 코트디부아르계 미국인으로 브라질에서 어린 시절을 보냈으며 9살 때인 2017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로 거처를 옮겼다.

종전 MLS 최연소 1부 팀 계약 기록 보유자는 만 14세 168일이던 2004년 DC 유나이티드와 계약한 가나계 미국인 프레디 아두(33)다.

아버지가 브라질에서 프로 선수로 활약한 케이는 지난해 솔트레이크의 육성팀인 레알 모나크스에 입단했고 17세 이하 대회 6경기에서 6골을 넣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