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혜진, LPGA 매치플레이 2연승…16강 보인다(종합)

권훈 / 2022-05-27 11:50:28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지은희·신지은도 2연승…김효주는 1패 뒤 1승
▲ 최혜진의 아이언샷. [AP=연합뉴스]

▲ 퍼트가 빗나가자 아쉬워하는 지은희. [AFP/게티이미지=연합뉴스]

최혜진, LPGA 매치플레이 2연승…16강 보인다(종합)

지은희·신지은도 2연승…김효주는 1패 뒤 1승

(서울=연합뉴스) 권훈 기자 = 최혜진(23)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뱅크 오브 호프 매치플레이(총상금 150만 달러) 조별리그에서 2연승을 달렸다.

최혜진은 27일(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섀도 크리크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조별리그 2차전에서 아디티 아쇼크(인도)를 3홀 차로 따돌렸다.

1번 홀(파4) 버디로 기선을 잡은 최혜진은 한 번도 리드를 뺏기지 않았고 15번, 16번 홀을 따내 아쇼크의 항복을 받았다.

전날 조별리그 1차전에서 호주 교포 오수현(26)을 상대로 5홀 차 대승을 거뒀던 최혜진은 2연승으로 승점 2점을 확보, 16강 진출에 유리한 입지에 올랐다.

최혜진은 28일 리젯 살라스(미국)와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이날 오수현에게 4홀 차로 진 살라스는 조별리그 탈락이 확정됐다.

'맏언니' 지은희(36)도 대니엘 강(미국)을 2홀 차로 꺾고 2승을 올렸다. 지은희는 1승 1 무승부를 기록한 켈리 탄(말레이시아)과 16강 티켓을 놓고 마지막 승부를 벌인다.

신지은(30) 역시 2연승의 상승세를 탔다. 신지은은 해나 그린(호주)을 5홀 차로 크게 이겼다.

조피아 포포프(독일)를 2홀 차로 제치고 1승 1패가 된 강혜지(32)가 신지은과 조별리그 3차전에서 대결한다.

전날 앨리슨 코퍼즈(미국)에게 졌던 김효주(27)는 새러 슈멜젤(미국)을 2홀 차로 꺾고 기사회생했다. 김효주는 2패를 당해 탈락이 확정된 마틸다 카스트렌(핀란드)과 3차전을 벌인다.

이정은(25)은 애슐리 부하이(남아공)에게 5홀 차로 져 16강 진출에 빨간불이 켜졌다. 1무승부 1패에 그친 이정은은 모리야 쭈타누깐(태국)과 3차전을 무조건 이겨야 기회가 생긴다.

안드레아 리(미국)에게 2홀 차로 진 김아림(27)도 1무승부 1패로 벼랑 끝에 몰렸다.

유소연(32), 최운정(32)은 이틀 내리 져 탈락이 확정됐다.

LPGA투어에서 유일하게 매치 플레이 방식으로 우승자를 가리는 이 대회는 64명이 4명씩 16개 조로 나뉘어 사흘 동안 한 차례씩 맞붙는 조별리그를 치러 16강을 가린 뒤 이후 단판 승부를 벌인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

Most Popular

K-POP

Drama&Fil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