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 남미예선서 우루과이 4-1 제압…네이마르 1골 2도움

장보인 / 2021-10-15 12:19:37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마르티네스 결승골' 아르헨티나, 페루에 1-0 승리
브라질·아르헨티나 예선 11경기 무패 행진
▲ 네이마르 골 세리머니 [AFP=연합뉴스]

▲ 승리를 자축하는 브라질 선수들 [EPA=연합뉴스]

▲ 라우타로 마르티네스 [AP=연합뉴스]

브라질, 남미예선서 우루과이 4-1 제압…네이마르 1골 2도움

'마르티네스 결승골' 아르헨티나, 페루에 1-0 승리

브라질·아르헨티나 예선 11경기 무패 행진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브라질이 우루과이를 완파하고 2022 카타르 월드컵 남미예선 11경기 무패 행진을 이어갔다.

브라질 축구 대표팀은 15일(한국시간) 브라질 마나우스의 아레나 아마조니아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남미예선 12라운드 홈 경기에서 우루과이를 4-1로 제압했다.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가 1골 2도움으로 맹활약했고, 하피냐(리즈 유나이티드)가 멀티골을, 가브리에우 바르보자(플라멩구)가 쐐기골을 책임졌다.

앞서 예선 9연승을 달리던 브라질은 11일 콜롬비아 원정 경기에서 0-0으로 비겨 연승 행진이 끊겼지만, 이날까지 11경기 무패(10승 1무)로 10개 국가 중 1위(승점 31)를 지켰다.

우루과이는 5위(승점 16·4승 4무 4패)에 자리했다.

브라질은 전반 10분 만에 네이마르의 선제골로 앞서 나갔다.

프레드(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크로스를 받은 네이마르가 상대 골키퍼를 제치고 골 지역 오른쪽으로 파고든 뒤 오른발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8분 뒤에는 네이마르의 슛을 우루과이 골키퍼가 쳐내자 하피냐가 달려들며 재차 밀어 넣어 2-0을 만들었다.

하피냐는 후반 13분 한 골을 더해 멀티골을 완성했다.

0-3으로 끌려가던 우루과이는 후반 32분 루이스 수아레스가 날카로운 오른발 프리킥으로 한 골을 만회했으나, 브라질이 6분 뒤 네이마르의 크로스에 이은 바르보자의 추가 골로 3골 차 승리를 매조졌다.

아르헨티나는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린 홈 경기에서 페루를 1-0으로 꺾고 역시 예선 11경기 무패(7승 4무)를 달렸다.

승점 25가 된 아르헨티나는 2위에 머물렀고, 브라질과 승점 차 6도 유지했다.

직전 우루과이전 결승골로 남미 선수 최초 A매치 80골을 달성한 리오넬 메시(파리 생제르맹)가 페루를 상대로는 침묵했지만, 전반 43분 라우타로 마르티네스(인터밀란)의 결승골이 아르헨티나에 승리를 안겼다.

페루는 후반 20분 요시마르 요툰(크루스 아술)의 페널티킥이 골대 상단을 강타해 득점에 실패했다.

3승 2무 7패를 기록한 페루는 9위(승점 11)에 그쳤다.

3위 에콰도르(승점 17·5승 2무 5패)와 4위 콜롬비아(승점 16·3승 7무 2패)는 0-0으로 비겼다.

칠레는 베네수엘라를 3-0으로, 볼리비아는 파라과이를 4-0으로 격파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