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지죽도 금강죽봉 국가 명승 지정

박다영2 / 2021-06-09 13:32:46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고흥군, 지죽도 금강죽봉 국가 명승 지정

'고흥 지죽도 금강죽봉'이 국가지정문화재 명승으로 지정됐다.

전남 고흥군(군수 송귀근)에 따르면 문화재청이 지난달 26일 2021년 제5차 천연기념물분과위원회 회의를 거쳐 이달 9일 '고흥 지죽도 금강죽봉'을 국가지정문화재 명승으로 지정 확정 고시했고 이로 인해 군은 관내 국가 명승 1호가 탄생했다.

고흥 금강죽봉(金剛竹峰)은 고흥군 도화면 남단에 있는 섬으로 지죽도(支竹島) 태산(또는 남금산)에 있는 주상절리로 예부터 바다 쪽에서 보면 마치 바위가 왕 대나무처럼 솟아 있어 그 일대를 '금강죽봉'이라 불러왔다.

금강죽봉은 수직 절벽의 높이가 약 100m로 절경을 이루며 흰색의 응회암이 발달한 주상절리로 지질학적 특성이 두드러지며 바다와 맞닿은 부분에 해식동굴, 바위 경사지인 해식애와 기암괴석들, 산 능선부의 억새군락지, 바위틈에서 자라는 소나무(곰솔) 등 식생 경관과도 조화를 이루고 있고 특히 다양한 다도해 경관이 함께 연출돼 경관적 가치 또한 뛰어나다.

아울러 주변에 소록도와 나로도 거금도 등의 크고 작은 섬들이 함께 어우러져 있으며 조선 시대 전라좌수영 소속 수군 기지인 발포진과 이순신 장군 사당인 충무사가 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종식되면 문화재청과 마을주민이 함께하는 기념행사를 가질 예정이며 금강죽봉이 경사가 가파르고 수직 절벽인 만큼 안전성 확보 및 자연 그대로 잘 보존될 수 있도록 관리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끝)

출처 : 고흥군청 보도자료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

Comment >

Most Viewed

K-POP

more

Drama/Movie

more

BRAND N TREND

more

TRIP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