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WS, 국내 공공부문 스타트업 키운다…지원 프로그램 출범

채새롬 / 2021-09-14 13:53:54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AWS 제공]

AWS, 국내 공공부문 스타트업 키운다…지원 프로그램 출범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아마존웹서비스(AWS)는 14일 온라인 미디어 브리핑을 열고 AWS 공공부문 스타트업 램프 프로그램을 인도에 이어 한국 및 동남아에서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보건, 디지털 정부, 스마트시티, 농업, 우주 기술 분야 솔루션을 구축하는 초기 단계 스타트업을 위한 것이다.AWS 스타트업 램프는 스타트업의 기술 설계, 아키텍처 검토, 멘토링, 투자자 및 액셀러레이터 연계, 재정 지원, 시장 진출 등을 지원한다.

AWS 아태지역 공공부문 총괄 피터 무어는 "코로나19 팬데믹은 디지털 혁신의 중요성을 입증하고, 정부가 임무를 신속하게 수행하는데 스타트업이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는 점을 깨닫게 했다"며 "스타트업, 공공부문 조직, 클라우드를 하나로 통합함으로써 시민문제를 더욱 효과적으로 해결하고 운영이 중단되는 상황에서도 더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고 말했다.

초기 단계 스타트업은 '스타트업 램프 이노베이터'에, 성장과 규모에 초점을 맞추는 스타트업은 '스타트업 램프 멤버' 프로그램에 지원해 참여할 수 있다.

샘 해리스 AWS 아시아 태평양 및 일본 지역 공공부문 총괄은 이날 브리핑에서 "한국 스타트업 혁신, 발전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며 "투자 규모는 정해지지 않았으나 공공부문 혁신을 위해 최대한 많은 스타트업이 지원했으면 한다"고 전했다.

그는 "AWS는 이를 통해 한국의 공공부문 (공략) 의지를 강화하고자 한다"며 "다양한 스타트업 혁신을 통해서 한국 공공기관이 일을 좀 더 효율적으로 수행할 수 있게 도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자리에서는 국내 스타트업인 셀키의 사례도 소개됐다. 셀키는 고유의 당단백질 및 단백질 분석 방법론과 알고리즘을 이용한 AI 기반 암 바이오마커 패널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셀키 이남용 CEO는 "AWS 스타트업 램프를 통해 셀키와 같은 헬스테크 스타트업은 기술 지원을 받고 더욱 폭넓은 커뮤니티와 연계해 국내 시장 입지를 강화할 수 있다"며 AWS의 머신러닝으로 데이터 분류를 자동화함으로써, 셀키의 연구진들은 더욱 정확한 결과를 도출하기 위해 핵심적인 생물학 연구에 더 많은 시간을 투자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