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독일 지멘스에너지와 그린수소 개발 '맞손'

윤보람 / 2021-09-14 14:03:36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가스공사, 독일 지멘스에너지와 그린수소 개발 '맞손' (서울=연합뉴스) 한국가스공사가 독일 지멘스에너지와 해외 그린수소 개발을 위해 손잡았다. 가스공사는 14일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지멘스에너지와 '그린수소 생산 및 수소 발전 등 안정적 수소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2021.09.14. [한국가스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가스공사, 독일 지멘스에너지와 그린수소 개발 '맞손'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한국가스공사[036460]가 독일 지멘스에너지와 해외 그린수소 개발을 위해 손잡았다.

가스공사는 14일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지멘스에너지와 '그린수소 생산 및 수소 발전 등 안정적 수소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 국내 대용량 그린수소 생산 및 공급 실증 ▲ 수소터빈 발전 ▲ 해외 그린수소 생산 및 도입 ▲ 수소사업 경쟁력 확보를 위한 기술개발 등 수소사업 전 분야에서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력은 지난 7월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의 독일 출장을 계기로 추진됐다. 당시 채 사장은 독일 마인츠 에너지파크의 그린수소 생산 및 천연가스 배관 혼입 현장과 지멘스에너지의 수전해 장비 생산 공장을 둘러봤다.

작년 9월 지멘스 그룹으로부터 가스·전력 부문을 분할·상장해 출발한 지멘스에너지는 송·배전, 가스 발전, 그리드 안정화 및 저장 등 에너지 밸류체인(가치사슬) 전반에 걸쳐 우수한 역량을 갖춘 기업이다.

특히 2015년부터 마인츠 에너지파크 실증사업을 통해 풍력 발전과 연계한 PEM(양이온교환막방식 수전해) 방식으로 수소 생산에 나섰으며 현재 독일, 아랍에미리트(UAE), 호주, 스웨덴, 중국 등에서 활발하게 그린수소를 생산하고 있다.

채 사장은 "해외 수소 선도기업과의 글로벌 파트너십 구축으로 해외 그린수소 생산·도입을 앞당겨 국가 탄소중립에 적극 기여하고 대표 수소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말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