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관광기업 동남아 진출 지원…싱가포르에 첫 해외거점

박상돈 / 2022-01-12 15:37:19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재배포 및 DB 금지]

문체부, 관광기업 동남아 진출 지원…싱가포르에 첫 해외거점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우수 관광기업의 동남아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싱가포르에 첫 해외거점을 설치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오영우 문체부 2차관은 이날 오후 중구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가진 관광벤처기업 대표들과의 간담회에서 "해외거점을 통한 본격적인 해외 진출 지원을 확대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오 차관은 또 "국내 관광기업지원센터를 6개 추가로 구축해 총 11개로 확대하고 융·복합시대에 대응하는 기업·산업 간 협력, 공유, 연결 등 지속 가능한 관광기업의 생태계 기반도 강화해 나갈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관광벤처기업 육성 지원 예산도 확대했다"며 "관광기업 지원 예산이 지난해 857억원에서 올해 983억원으로 약 15% 증액됐다"고 설명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