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위메이드 '미르M' 출시 첫날 주가 20%대 급락(종합)

홍유담 / 2022-06-23 15:43:43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위메이드 [위메이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특징주] 위메이드 '미르M' 출시 첫날 주가 20%대 급락(종합)

(서울=연합뉴스) 홍유담 기자 = 위메이드[112040]가 신작 게임인 '미르M: 뱅가드 앤 배가본드'를 출시한 첫날인 23일 주가가 급락했다.

이날 코스닥시장에서 위메이드는 전 거래일 대비 20.80% 하락한 5만3천30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자회사인 위메이드맥스[101730]도 16.39% 밀린 1만5천50원에서 거래를 마쳤다.

종가 기준 위메이드 주가가 5만3천원대로 떨어진 것은 지난해 6월 21일(5만3천400원) 이후 1년 만이다. 역대 최고가인 지난해 11월 19일의 23만7천원보다 77.5% 떨어졌다.

위메이드맥스는 2018년 2월 26일(1만5천50원) 이후 최저 수준으로, 역대 최고가인 지난해 12월 3일(5만8천원)과 비교하면 74.1% 감소했다.

위메이드는 전날 미르M 사전 다운로드를 제공하고, 이날부터 공식 서비스를 시작했다.

이날 현재 미르M은 구글 플레이스토어 게임 카테고리의 인기 순위에서 4위를 차지하고 있다.

엔씨소프트[036570]도 '리니지W' 출시일인 지난해 11월 4일 주가가 9%대 떨어졌던 것처럼 출시 첫날 게임에 대한 실망감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