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MC' 송해, 다시 입원 치료…"위중한 상태 아냐"

강애란 / 2022-05-15 17:19:54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최고령 MC 송해 코로나19 확진 (서울=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하루 60만 명 넘게 발생한 가운데 17일 방송가에 따르면 국내 최고령 MC 송해(95)가 최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송해는 3차 백신 접종까지 완료했으며, 현재 건강에 큰 이상은 없는 상태다. 2022.3.17 [연합뉴스 자료사진] photo@yna.co.kr

'국민 MC' 송해, 다시 입원 치료…"위중한 상태 아냐"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95세 현역 MC 송해가 건강 문제로 다시 병원에 입원했다.

15일 방송가에 따르면 송해는 건강 이상으로 서울아산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위중한 상태는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송해는 올해 1월에도 입원 치료를 받은 바 있다.

특별히 앓고 있는 지병은 없지만, 고령인 탓에 몸 상태가 안 좋아지면 입·퇴원을 반복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된 바 있으며, 이후 건강을 회복해 지난 10일 MC를 맡고 있는 KBS '전국노래자랑'에 복귀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